매거진 브릭스 Vol.42

새해를 시작하는 방법


그냥 달력 한 장, 년도 한 자리 바뀌는 건데

새해는 그냥 맞이하면 안 될 것 같기만 합니다.

브릭스에서는 이번 달,

여러 사람의 이야기를 들으며

그들이 현재를, 새로운 해를 어떻게 살아가는지

알아보려 합니다.

이미 또 한 해의 산책은 시작되었죠?

그 길에 새해 복도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2022년을 브릭스의 새로운 볼륨과 함께하세요!



매거진 브릭스 Vol.42를 읽어봅시다.

매거진 브릭스 Vol.42

새해를 시작하는 방법


그냥 달력 한 장, 년도 한 자리 바뀌는 건데

새해는 그냥 맞이하면 안 될 것 같기만 합니다.

브릭스에서는 이번 달,

여러 사람의 이야기를 들으며

그들이 현재를, 새로운 해를 어떻게 살아가는지

알아보려 합니다.

이미 또 한 해의 산책은 시작되었죠?

그 길에 새해 복도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2022년을 브릭스의 새로운 볼륨과 함께하세요!



매거진 브릭스 Vol.42를 읽어봅시다.


매거진 브릭스 Vol.42

새해를 시작하는 방법


Contents

도망가고 싶은데요: 다시 따뜻해지겠지

소설가 박서련 인터뷰:

삶은 허구보다 훨씬 서사적이잖아요

일러스트레이터 박은지 인터뷰:

달력에 실린 그림들의 기원은?

무늬책방 책방지기 인터뷰:

당신의 마음에 무늬를 남기는 책방

시칠리아에서 보낸 한 달:

활화산의 기운, 1유로에 집을 판다고?

이것은 여행이 아니다: 파아란 하늘 아래의 LA

여분의 책방 리뷰: 여분의 책 리뷰 12월

매거진 브릭스 Vol.42

새해를 시작하는 방법


Contents

도망가고 싶은데요: 다시 따뜻해지겠지

소설가 박서련 인터뷰: 삶은 허구보다 훨씬 서사적이잖아요

일러스트레이터 박은지 인터뷰: 달력에 실린 그림들의 기원은?

무늬책방 책방지기 인터뷰: 당신의 마음에 무늬를 남기는 책방

시칠리아에서 보낸 한 달: 활화산의 기운, 1유로에 집을 판다고?

이것은 여행이 아니다: 파아란 하늘 아래의 LA

여분의 책방 리뷰: 여분의 책 리뷰 12월


다른 책도 읽고 싶으신가요?

브릭스의 인문 브랜드 '에테르'에서 출간한 신간을 확인하세요.

다른 책도 읽고 싶으신가요?

브릭스에서 출간한 전자책도 확인하세요.


춤의 재미, 춤의 어려움: 발레부터 케이팝 댄스까지

허유미 지음


춤의 세계로 안내하는 친절한 대중 입문서


BTS가 신곡을 내면 음악만큼이나 그들의 춤이 이슈가 된다. 인스타그램이나 틱톡에서는 수많은 사람들이 춤추는 동영상을 찍어 올린다. 이만큼 춤이 대중에 가까웠던 시기가 있을까? 하지만 케이팝 댄스가 아닌 다른 춤들은 어떨까?


춤은 잘 추기도 어렵고, 잘 읽기도 어렵다. 어쩌면 모든 예술 중에서 진입 장벽이 제일 높은 분야일지 모른다. 어렸을 적부터 춤을 추고 읽는 교육을 받지 못하여 ‘몸의 언어’에 익숙하지 않은 탓이다. 이 책은 일반 대중이 춤에 관해 궁금해 하는 것들, 춤을 추고 감상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개념과 내용 들을 소개한다. 춤이라는 예술의 발전 과정을 역사적으로 살펴보는 것뿐만 아니라 철학적, 사회학적 시각으로 춤과 세상을 바라보며 독자가 ‘몸의 언어’에 가까워지게 돕는다. 또한, 춤 작품을 감상하고 분석·비평하는 실질적인 방법을 제시하며 춤을 취미와 교양으로 접근하고 싶은 이들의 막막한 호기심을 채워준다.


『춤의 재미, 춤의 어려움』은 춤의 모든 것을 만나기 위한 출발점에서 당신의 첫 스텝과 함께할 친절한 대중 입문서이다.


브릭스가 통도사의 가을을 좋아합니다

온라인 갤러리


통도사에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단풍이 그토록 불거져도

하늘의 푸른기는 가려지지 않고

사람이 그토록 많아도

경내의 고요는 흐트러지지 않습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통도사의 가을이 펼쳐집니다.


다양한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콘텐츠도 즐겨보세요.


춤의 재미, 춤의 어려움: 발레부터 케이팝 댄스까지

허유미 지음


춤의 세계로 안내하는 친절한 대중 입문서

BTS가 신곡을 내면 음악만큼이나 그들의 춤이 이슈가 된다. 인스타그램이나 틱톡에서는 수많은 사람들이 춤추는 동영상을 찍어 올린다. 이만큼 춤이 대중에 가까웠던 시기가 있을까? 하지만 케이팝 댄스가 아닌 다른 춤들은 어떨까?


춤은 잘 추기도 어렵고, 잘 읽기도 어렵다. 어쩌면 모든 예술 중에서 진입 장벽이 제일 높은 분야일지 모른다. 어렸을 적부터 춤을 추고 읽는 교육을 받지 못하여 ‘몸의 언어’에 익숙하지 않은 탓이다. 이 책은 일반 대중이 춤에 관해 궁금해 하는 것들, 춤을 추고 감상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개념과 내용 들을 소개한다. 춤이라는 예술의 발전 과정을 역사적으로 살펴보는 것뿐만 아니라 철학적, 사회학적 시각으로 춤과 세상을 바라보며 독자가 ‘몸의 언어’에 가까워지게 돕는다. 또한, 춤 작품을 감상하고 분석·비평하는 실질적인 방법을 제시하며 춤을 취미와 교양으로 접근하고 싶은 이들의 막막한 호기심을 채워준다.


『춤의 재미, 춤의 어려움』은 춤의 모든 것을 만나기 위한 출발점에서 당신의 첫 스텝과 함께할 친절한 대중 입문서이다.


새로 업데이트된 온라인 갤러리도 확인하세요.

브릭스가 통도사의 가을을 좋아합니다

브릭스 온라인 갤러리


통도사에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단풍이 그토록 불거져도

하늘의 푸른기는 가려지지 않고

사람이 그토록 많아도

경내의 고요는 흐트러지지 않습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통도사의 가을이 펼쳐집니다.


다양한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콘텐츠는 물론 브릭스에서 출간한 다른 도서도 확인하세요.

BRICKS @ Instagram